이수뉴스

> 홍보센터 > 이수뉴스

 이수화학, 차세대 화학 첨가제 'NOM', 'NDM' 독자개발 추진

  • 관리자
  • 2018-08-06
  • 521
이수화학이 독자 기술력을 활용한 고부가화학제품 생산에 나선다.
이수화학은 고부가 플라스틱 제품 생산에 필수적으로 사용되는 첨가제노말옥틸메르캅탄(NOM)노말도데실메르캅탄(NDM)의 생산 시설 투자를 추진할 계획이다. 이수화학은 2019년 내 전 세계 세 번째 NOM, NDM 양산을 목표로 독자 기술력을 활용한 제품 개발에 집중해 간다는 방침이다.
NOM NDM LED, 자동차 램프 등에 쓰이는 고분자 PMMA 와 가정용 전자제품, 자동차 등의표면 소재로 사용되는 ABS의 분자량 조절제를 비롯해 합성고무 산화방지제 원료로 이용되고 있다. 특히, NOM, NDM을 이용한 산화방지제의 경우, 기존 산화방지제 대비 인체 유해성이 적고 성능이 뛰어난데다 경제성까지 우수한 것으로 알려져 차세대 화학원료로 각광받고 있다.
전방산업의 수요 증가로 NOM, NDM 시장 역시 확대될 전망이다. 최근 친환경 이슈가 대두되고 있는 타이어 시장에서도 주요 제조 원료인 SBR(Styrene-Butadiene Rubber)용 산화방지제로 NOM, NDM이 기존 제품을 대체해 나가고 있는 추세인데다, 가전용 ABS의 용도 확대 및 LED 시장 성장 등에 따라 PMMA 수요 또한 지속 증가되고 있다.
이수화학 관계자는 "폐기물에 가까운 유황 화합물을 고부가 특수화학제품화 하는 기술을 자체 보유하고 있는 이수화학은, 이번 NOM, NDM 투자를 통해 특수화합물 전문 생산 업체로 변모하는 발판을 마련할 수 있을 것"이라며 "오늘 날 각국 거대 석유 기업들이 석유 제품의 탈황 시설 건설 붐을 일으킬 정도로 전 세계에서 문제시되고 있는 석유 제품의 친환경 이슈에 발맞춰 이수화학은 지속적인 황 화학 관련 제품들을 선보여 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수화학은 1997년 당시 국내에서 전량 수입에 의존했던 합성고무 분자량 조절제 TDM(터셔리도데실머캅탄)의 세계 3번째 자체 개발에 성공했다. 이후 국내를 비롯한 아시아 등 전 세계로 판매를 확대해 온 이수화학은 20여 년간 TDM 생산을 이어오며 오늘 날 아케마(Arkema), 쉐브론필립스케미컬(CP Chem)과 함께 세계 3 TDM 제조업체로 거듭났다.
회사 측은 이 같은 특수화학제품 생산능력과 경험을 기반으로 향후 시장이 빠르게 성장할 것으로 예상되는 특수계면활성제, 고급 윤활유 첨가제, 화장품 원료 등 고부가 시장 공략을 위해 발 빠른 대응을 이어가겠다는 방침이다.